영어 왕초보, 조과장의 애끓는 사연.


며칠전부터, 블로그에 삽입한 구글 애드센스 배너광고에


'영어, 미워도 다시 한번'이라는 문구가 계속 떠서,


오래전에 영어를 포기하고, 이젠 해외 클라이언트를 만나도 그러려니 하는 마음가짐으로 살고 있는


내 가슴을 뜨끔뜨끔하게 만들었는데,


큰 맘먹고 배너 광고를 클릭했더니, 아래와 같은 영상이 떴다.


조금 검색해보니, 바이럴 영상과 이벤트 페이지는 디트라이브에서 제작한듯.






영어 왕초보, 조과장의 애끓는 사연.



아아, 조과장 이 가련한 영혼... (ㅜ_ ㅠ)





사실, 남의 일이 아니다.


내게도 YBM 기초영어가 필요하다.


외국인 클라이언트와의 미팅에서 나혼자 입다물고 멍때리고,


4시간동안 영어대화가 오가는 도중에 중간중간 나오는 단어들로 대화내용을 유추해가며 더듬더듬 회의내용을 추적해가다,


갑자기 농담을 했는지 다들 즐겁게 웃는데, 혼자만 아..아하하하하하.. 뒤늦게 헛웃음을 지었던 경험,


알아듣지도 못한 회의내용으로 Contact Report를 작성하려고 난리를 쳤던 경험,


외국인 클라이언트의 돌발질문에 잠깐 화이트노이즈와 유체이탈을 해본 경험이 있는 나로써는


YBM 기초영어 바이럴 영상이 솔깃하게 다가온게 사실이고,


그 중에서도 특히 위의 화상회의 편이 더 와닿은게 사실.






YBM 기초영어가 바이럴 영상에서 이야기하는 것처럼


정말 쉬운 영어강의인지 궁금해서, YBM기초영어 웹사이트에 방문해서 강의 영상을 한번 찾아봤는데,


정말 알기 쉽고 친절한 기초 영어 강의로 구성되어 있었다.


YBM 기초영어 바로가기 (링크)


http://www.ybmbasiceng.com/




강의의 내용이 단순 패턴이나 문장암기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닌,


동사 > 어법 > 회화로 이어지는 방식이, 초보자에게도 쉽고 재미있게 다가갈 수 있을 것 같았고,


안태근 강사와 박상효 강사의 풍부한 제스쳐와 리드미컬한 발성으로 강의가 지겹지 않았다.


강의 구성도 노래와 랩이 포함되어 있어, 기억하기 쉽고 따라하기도 쉬웠다.




강의의 구성도, 각 파트별 핵심 강의와 응용 강의를 따로 잘 나누어 둬서,


개념을 이해하는데 필요한 파트와, 이해한 개념을 응용할 수 있는 파트에 대한 정리 덕택에


한 스텝, 한 스텝을 따라가기에 아주 좋은 듯 하다.


무료강의가 궁금하다면 아래 링크 클릭.


http://www.ybmbasiceng.com/freeclass/lecture.asp





그리고, 이 것은 본격 영국식 영어!


친구 H가 남아공에서 영어를 배워, 영국식 영어를 구사하는 것이 늘 부러웠었는데,


국내에도 흔한 미국식, 동남아식 영어 대신, 본격 영국 영어를 가르쳐주는 레슨이 생겼다.


그렇다, '셜록' 베네딕트 컴배비치와 같은 영국식 억양과 영국식 표현을 사용하고 싶은 사람을이라면 이제 영국남자의 강의를 듣자!


영상을 보면 알 수 있지만, 친절하고 쉽게 가르쳐준다.


그나저나.. 영국 남자들이 한국말은 뭐 이렇게 잘함?


더 궁금한 사항에 대해서는 유투브 댓글을 남기면 다음 번 강의에 챙겨준다고 하니, 친절하도다.





음, YBM 기초영어, 미워도 다시 한번. 영어에 도전해보고 싶은 마음이 생기는구나.



Posted by 크리에이티브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 ArthurDent

댓글을 달아 주세요